델코지식정보

[지식정보] 아시아 태평양 10개 도시 교통이동(URBAN MOBILITY) 현황과 미래 (서울/상하이/싱가포르/수원/타이베이…

관리자
[회원가입 하시면 원문 PDF파일 다운로드가 가능합니다.]

 

 


지금이 바로 미래이다. 우리는 지금 미래를 잘 준비하고 있는가? Urban Land Institute (ULI)Centre for Liveable Cities (CLC)2017 ULI Asia-Pacific Summit에서 아시아 태평양 지역 10개 도시의 도시이동(교통)에 대해 해결해야 할 과제를 정리하였다. 지속가능하고 건강한 미래를 강조하는 이니셔티브의 일환으로 “URBAN MOBILITY 10 CITIES LEADING THE WAY IN ASIA-PACIFIC” 리포트로 발간하였다. 이 자료는 각 도시의 시민/도시 지도자/도시 전문가들을 격려하여, 각 도시 나름대로의 자원/능력/니즈를 감안한 도시 당면문제를 해결하는데 도움 주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자료: ULI Urban Land Institute Asia PacificCENTRE for Liveable Cities SINGAOORE, “URBAN MOBILITY 10 CITIES LEADING THE WAY IN ASIA-PACIFIC”

델코지식정보 http://www.retailon.kr/on/bbs/board.php?bo_table=r1_02&sca=%EB%8F%84%EC%8B%9C%2F%EC%A7%80%EC%97%AD%2F%EB%B3%B5%ED%95%A9%EA%B0%9C%EB%B0%9C

 

 

1. 각 도시에 맞는 도시교통 대안 모색

 

각 도시 마다 각자의 방법으로 교통이동 방법 모색. 그러나 그린과 신기술 접목은 공통사항

 

아시아 태평양 지역은 개발밀도가 급속히 증가하고 있는 지역이다. 인구밀도, 개발수준, 문화 다양성의 관점에서 볼 때, 의미 있는 변수들이 도시들 마다 별개의 사안으로 부각되고 있다. 같은 국가 내에서도 각 도시 마다 다른 변수들이 등장하고 있다. 인구밀도가 증가하면서, 교통 혼잡, 오염, 및 스트레스 등 이슈가 발생하고 있다. 해결해야 할 과제가 공통적임에도 불구하고, 10개 도시는 각자의 사정에 맞게 각자의 방법으로 시민의 건강과 생활의 질을 개선하고 있다. 전체적으로 사용하고 있는 대안 방법은 교통에 그린 방식과 신기술 접목이다.

 

이 리포트는 각 도시의 가장 전략적인 플랜과 교통 프로젝트를 분석하고 있다. 도시들은 물리적 사회적 및 환경적 변화를 도모하면서 특히 시민 건강관련 해결책을 모색하고 있다.

 

464ac52996ca14f21cf616a6d586aa56_1521087
 

 

 

2. 교통수단 How We Move

 

도시이동(urban mobility)은 도시생활에 없어서는 안 될 부분이다. 사람들은 도시 내에서 어떻게 이동하고 있는가? 우리의 교통수단은 무엇이고, 지속가능성장(sustainability)과 살기 좋음(liveability) 이라는 환경 조건 속에서 도시와 시민들에게 어떻게 영향을 미치고 있는가?

 

464ac52996ca14f21cf616a6d586aa56_1521087

 

활동적인 이동(Active Mobility)

 

걷기(walking), 자전거 타기(cycling), 즉 개인적 이동수단(personal mobility)은 신체를 움직이게 하여 심장박동에 도움을 준다. 이러한 수단은 탄소배출을 최소화하여 가장 그린을 중시하고 건강한 이동 옵션에 해당.

 

공공(Public)

 

일상적인 출퇴근은 전형적으로 철도와 버스 여행의 결합을 포함한다. 철도시스템은 주된 교통사단이며 가장 많은 사람들을 수동한다. 반면, 일반 버스와 셔틀버스는 노선이 보다 단거리이면서 복잡.

 

공유(Shared)

 

UberGrab 같은 전통적인 택시와 자가용 공유(taxis and car-sharing) 서비스는 카풀 옵션과 기술적인 혁신이 적용되면서 운전자가 보다 용이하게 출퇴근 하도록 지원. 이 같은 혁신은 탄소배출을 최소화하고 자원사용을 최대화 하는데 기여.

 

개인(Private)

 

자가용과 오토바이 운전자들은 많은 탄력성과 안락함을 향유하지만, 개별 사용마다 높은 공간적 족적(spatial footprint)을 만들어 교통 혼잡과 오염의 주범이 된다. 이 같은 수단에 대한 수요는 적절히 통제할 필요가 있다. 보다 지속가능한 교통수단을 지금부터라도 권장해야 한다.

 

3. Mobility Ecosystems의 포지셔닝과 성숙도에 따른 도시 구분

 

모든 도시들은 각자 다른 궤적으로 발달해왔다. 일부 도시는 밀집되고, 보행자 친숙 모델(pedestrian-friendly model)로 성장했고, 반면 다른 도시들은 자동차 중심(car-centric)으로 당초보터 계획 되었다. 이 리포트에서는 도시를 교통 생태시스템(mobility ecosystems)의 포지셔닝과 성숙도에 따라 구분하고 있다.

기존(Established) 도시의 active mobility

 

교통 생태시스템의 대표적인 도시는 Copenhagen(덴마크)Atlanta(미국)를 들 수 있다. 이 두 도시는 신체를 움직이는 활동적인 이동(active mobility) 이라는 강력한 문화를 키워왔다. 그리하여 지금은 활동적이면서 지속가능한 출퇴근 이라는 생활방식을 높은 수준으로 형성하였다. 이 같은 결과에 핵심적으로 기여한 항목을 들면, 밀집된 도시형태(compact urban forms), 복합용도 환경(mixed-use environments), 양질의 공공 환승교통(public transit), 및 뿌리 깊은 시민/공유 문화(civic and sharing culture) 등을 들 수 있다.

 

자동차 중심 교통시스템에서 탈피 경향(Trending)

 

서울, 상하이, 싱가포르, 수원, 타이베이, 도쿄 같은 도시들은 자동차 교통을 중시하는 인프라 개발과 정책에서 벗어나 이를 줄이는 방향으로 전환하고 있다. 이러한 성공에 탄력을 받아 이들 도시들은 보다 든든한 지속가능한 도시교통 시스템을 보다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

 

이머징(Emerging) 도시의 다른 도시 시사점 반영

 

반둥(인도네시아), 호치민 시티, 시드니 및 양곤(미얀마) 같은 도시들은 장기적으로 지속가능한 교통 구축이 시급하다는 것을 인식하고 있다. 이들 도시들은 기존 자동차 중심 교통의 부정적 영향을 극복하기 위해, 다른 도시에서의 시사점을 반영한 계획을 추진 중에 있다.

 

464ac52996ca14f21cf616a6d586aa56_1521087
464ac52996ca14f21cf616a6d586aa56_1521087
   

 


4. 서울

 

464ac52996ca14f21cf616a6d586aa56_1521087
464ac52996ca14f21cf616a6d586aa56_1521087
 

 

 

5. 상하이

 

464ac52996ca14f21cf616a6d586aa56_1521087
464ac52996ca14f21cf616a6d586aa56_1521087 

 

 

6. 싱가포르

 

464ac52996ca14f21cf616a6d586aa56_1521087
464ac52996ca14f21cf616a6d586aa56_1521087

 

 

7. 수원

 

464ac52996ca14f21cf616a6d586aa56_1521087
464ac52996ca14f21cf616a6d586aa56_1521087
 

 

 

8. 타이베이

 

464ac52996ca14f21cf616a6d586aa56_1521087
464ac52996ca14f21cf616a6d586aa56_1521087
 

 

[지식정보] 도시부동산을 통해 코로나 안전과 건강을 지켜낼 수 있다

댓글 0 | 조회 34
도시부동산 연구단체인 ULI는 최근에 발표한 ‘2021 도시부동산 이머징 트렌드’ 자료에서 코로나로부터 안전하고 건강한 도시부동산을 만들기 위한 여러 제안을 하고 있다. 관련 내용… 더보기

[지식정보] 코로나로 인한 미국 도시와 교외 지역 변화

댓글 0 | 조회 42
미국 도시들은 지난 10년간 르네상스 시대를 겪었다. 하지만 향후 5~10년간은 성장세가 완만해질 것으로 보인다. 코로나 19에 대한 회복력은 저밀도 교외 지역, 더 크고 더 많은… 더보기

[칼럼] 도시부동산 개선을 통해 코로나 확산을 막을 수 있다

댓글 0 | 조회 49
빌딩에서의 건강과 안전은 반드시 확보해야 할 명제이자, 코로나를 이기는 결정적·차별적 방법이다. 부동산을 실질적으로 변화시켜 전염병을 막아내는 일은 인류 역사상 최초의 도전이기도 … 더보기

[지식정보] 대졸 청년 실업과 지역균형발전 위해 대학교육 개선 필요

댓글 0 | 조회 53
2009~2019년 기간 10년 동안 우리나라 청년 대졸자 실업률의 OECD 순위가 14위에서 28위로 하락했다. 한국경제연구원이 2020년 12월 초에 발표한 OECD 37개국 … 더보기

[칼럼] 코로나19로 주목받는 미국의 교외 도시

댓글 0 | 조회 55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은 평범했던 일상을 완전히 다른 것으로 바꿔놓았다. 재택근무와 온라인 수업 등이 정착되면서 도시의 모습도 달라졌다. 도시부동산연구단체인 ULI가… 더보기

[지식정보] 대도시 인구 전출이 뉴노멀

댓글 0 | 조회 80
코로나 19 대유행으로 미국 단독주택 시장의 중요한 트렌드는 "미국의 대규모 이동(Great American Move)"이다. 사람과 기업은 이런저런 방법으로 다른 지역으로 이동하… 더보기

[지식정보] 주요국 재택(원격)근무 현황과 시사점

댓글 0 | 조회 82
주요국 원격근무(Telework) 현황과 시사점을 먼저 정리해본다. 국내 원격근무 준비수준과 운영비율은 보면, 원격근무 준비 정도는 글로벌 평균 수준보다 높다. 하지만 제조업, 도… 더보기

[칼럼] 코로나로 인한 미국 도시인구 이동과 주택시장 시사점

댓글 0 | 조회 67
코로나로 인해 미국 대도시인구가 인근 교외나 다른 중소도시의 단독주택으로 이동 중이다. 도시부동산 연구단체인 ULI의 최근 자료에 의하면, 인구 이동은 밀도가 높은 도시에서 교외로… 더보기

[지식정보] 미국의 재택(원격)근무 동향

댓글 0 | 조회 107
미국에서는 코로나 19로 인해 재택근무를 해본 결과, 대부분 매니저와 근로자들이 기대했던 것 보다 효과는 그 이상이었다. 새로운 원격 회의(teleconference) 수단과 최신… 더보기

[지식정보] 2020년 3분기 온라인 해외 직판/직구 동향

댓글 0 | 조회 126
2020년 3분기 온라인 해외 직판/직구 동향2020년 3/4분기 온라인 해외 직접 판매 및 구매 동향을 보자. 해외직접판매가 1조 6,160억원으로 전년동분기대비 5.9% 증가했… 더보기

[지식정보] 코로나 19 영향 20년 3분기 온라인쇼핑 비중 증가

댓글 0 | 조회 133
코로나 19 영향으로 온라인 거래 비중이 급격히 오르고 있다. 2020년 3/4분기 온라인쇼핑 거래액은 전년동분기대비 24.6% 증가한 42조 411억원을 기록했다. 상품군별로는 … 더보기

[지식정보] 주택과 출산율의 관계

댓글 0 | 조회 128
지역 불균형으로 시작된 문제가 주택과 출산율 문제로 이어지고 있다. 지방에는 제대로된 일자리도 없어 젊은 층은 서울이나 그 가까운 것으로 몰린다. 하지만 원하는 일자리와 주택이 구… 더보기

[지식정보] 이민정책 적극적으로 해야 할 때다

댓글 0 | 조회 275
법무부 출입국외국인정책본부의 통계월보에 따르면 2019년 12월 말 현재 체류 외국인은 252만4천656명으로 전년보다 6.6% 늘어났다. 2007년 8월 100만 명, 2016년… 더보기

[칼럼] 대졸 청년 실업과 지역균형발전을 위해서라도 대학교육은 개선해야 한다

댓글 0 | 조회 140
한국 젊은 층의 교육 수준은 OECD 최고수준이다. 한국경제연구원에 따르면, 한국의 전문대졸 이상 청년(25~34세) 대졸자 비율은 2009~2019년 기간 중 60.6%에서 69… 더보기

[지식정보] 저출산 이야기 3

댓글 0 | 조회 155
신아일보에 연속으로 게재된 ‘김민식 저출산문제연구소장의 저출산 이야기’를 약 3회에 걸쳐 정리해본다. 저출산에 대해 우리가 몰랐던 스토리를 약 17개 핵심 내용으로 정리하였다. 1…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