델코지식정보

[지식정보] 주요국 재택(원격)근무 현황과 시사점

관리자
[회원가입 하시면 원문 PDF파일 다운로드가 가능합니다.]

주요국 원격근무(Telework) 현황과 시사점을 먼저 정리해본다. 국내 원격근무 준비수준과 운영비율은 보면, 원격근무 준비 정도는 글로벌 평균 수준보다 높다. 하지만 제조업, 도소매업, 음식숙박업의 원격근무 운영비율은 상대적으로 낮은 수준이다. 원격근무 관련한 주요 정책지원을 보면, 법률적 측면에서 미국은 원격근무촉진법, 독일은 모바일 노동법이 있고, 사업적 측면에서 한국은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사업, 일본은 원격근무 추진 지원금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시사점으로 원격근무 등 중소기업의 비대면 전환을 위한 법 제도적 인프라 확충이 필요하다. 원격근무 도입이 어려운 중소기업에 대한 지원확대가 필요하다. 비대면 분야와 타 분야 정부 사업 간 연계 강화가 필요하다. 

 

자료: 중소기업연구원, ‘해외 중소기업 정책동향’, 202011월호, VOL.3 NO.11.

델코지식정보

https://www.delco.co.kr/

http://www.retailon.kr/on/

 

 

 

1. 원격근무의 정의

 

근로자가 장소에 상관없이 ICT를 활용하여 업무를 수행하는 근로 형태다. 국가별로 정의를 내리는 것이 차이가 있다.

 

한국은 ICT를 기반으로 시간과 장소에 얽매이지 않고 일하는 방식이다. 스마트워크센터, 스마트 오피스, 재택근무, 유연근무제를 포함하고 있다. 근로자의 요청으로 고용주가 승인한 자택 이외의 장소도 재택근무에 해당한다. 근로자의 출장지, 파견근무지 등에서의 근로는 해당하지 않는다.

 

미국은 유급 근무시간 내에 소속기관이 인정한 자택 등에서 업무를 수행한다. 자택을 비롯해 원격근무센터 등 지정된 대안 근무지에서 업무를 수행하는 유연근무제 유형 중 하나다. 공식적인 출장 또는 이동근무 중에 수행하는 작업은 포함하지 않는다.

 

일본은 ICT를 이용하여 시간과 장소를 효율적으로 활용하는 근무 방식이다. 통신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직장 공간 내에서 근무하는 것과 같은 작업환경의 근무형태를 통칭한다. 재택근무, 위성사무실(Satelite Office) 근무, 모바일워크 형태로 구분한다. 위성사무실은 본사기능을 분산시킨 사무실로 주로 지역에서 운영하며, 분사와 공유오피스의 성격이 혼합된 원격근무 형태다.

 

독일은 실제 사업장의 외부에서 업무를 수행하는 것이다. 업무장소는 근로자가 직접 선택하거나, 또는 고용주와 합의한 곳이다. 근로자가 직접 선택하더라도 고용주와 최종적으로 합의가 이루어진 곳이다.

 

ILOICT를 사용하여 근무지 밖에서 수행하는 작업이다. 스마트폰, 태블릿, 노트북 등 ICT 기기를 활용하여 사업장 밖에서 수행하는 근로작업을 의미한다. 고용주와 근로자 간의 자발적인 합의가 필요하며, 근무 장소, 시간, 일정, 의사소통, 도구. 보고와 감독 체계가 명확해야 한다.

 

 e19f4e4d51b53480b2b392402fd9d6c6_1610005 

 

 

2. 원격근무 준비수준과 운영비율

 

2-1. 원격근무 준비수준

 

기준: 디지털 플랫폼, 인터넷 인프라, 디지털 결제 시스템

원격근무의 원활한 수행을 위한 디지털 플랫폼의 견고성이 중요하다. 디지털 플랫폼이란 정보 습득이 가능한 디지털 미디어, 전자상거래 시스템 등을 말한다.

근무지에서의 생활이 문제없이 가능한 디지털 결제 시스템이 확산하고 있다.

데이터 사용량 급증에 대응할 수 있는 인터넷 인프라의 탄력성이 중요하다.

국가별 비교

디지털 플랫폼의 견고성: 미국 독일 한국 일본 순이다.

디지털 결제 시스템의 확산: 한국과 미국은 높고, 일본과 독일은 평균 수준이다.

인터넷 인프라의 탄력성: 독일 한국 미국 일본 순이다.

 

e19f4e4d51b53480b2b392402fd9d6c6_1610005
  

2-2. 원격근무 운영비율

 

기업 규모별

10인 미만 기업과 100인 이상 기업의 원격근무 운영비율이 높고, 10~99인 기업의 경우 상대적으로 낮게 나타난다.

*고용노동부 조사자료: 5인 이상 기업 인사담당자 400명 조사 결과 원격근무를 운영한다고 응답한 비율

 

e19f4e4d51b53480b2b392402fd9d6c6_1610006
 

업종별

금융 보험업과 예술 스포츠 여가 관련 서비스업의 원격근무 운영비율이 가장 높고, 도소매업과 제조업, 숙박음식점업은 상대적으로 낮게 나타났다.

 

 e19f4e4d51b53480b2b392402fd9d6c6_1610006 

 

 

3. 원격근무 지원 정책

 

3-1. 한국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사업(중소벤처기업부)

 

개요: 재택근무와 화상회의 등을 포함한 비대면 서비스 분야 육성 지원

 

대상: 중소기업(8만 개사 내외). 혁신형 중소기업(벤처기업, 이노비즈, 메인비즈), 중소벤처기업부 시책 참여기업, 여성 기업, 청년 기업(39세 이하) 우대

 

내용: 400만원(자부담 10% 포함) 이내의 바우처 제공. 지원대상으로 확정된 이후 최대 8개월까지 사용 가능

 

분야: 온라인 화상회의, 재택근무에 필요한 클라우드 서비스 등

 

재택근무 인프라 구축비 지원 제도(고용노동부)

 

개요: 재택근무 시 필요한 인프라(설비) 구축비용의 일부 지원. 정보시스템, 보안시스템, 서비스 사용료 등

 

대상: 중소 중견기업

 

내용: 사업주가 지출한 시스템 구축비의 50% 범위 내에서 최대 2천만 원 지원.

 

유연근무제 간접노무비 지원 제도(고용노동부)

 

개요: 유연근무제를 활용하는 사업주에 대해 간접노무비 지원. 유연근무제에는 재택근무제, 시차출퇴근제, 선택근무제 포함.

 

대상: 중소 중견기업

 

3-2. 미국

 

원격근무촉진법(Telework Enhancement Act of 2010)

 

개요: 공공부문 근로자들의 원격근무 기회 확대를 위해 제정

연방인사관리처가 원격근무제를 전담하고 연방 및 주정부에서 정책 실시하고 있다. 오바마 정부(2010)에서 여성의 경력단절과 저임금 문제 등의 해결을 위해 추진했으나, 트럼프 정부(2017)에서는 연방정부의 원격근무 관련 정책을 축소했다.

 

내용: 각 행정기관의 원격근무를 위한 요건, 훈련과 모니터링, 정책 및 지원 등.

원격근무가 불가능한 업무를 규정

각 행정기관의 장은 원격근무정책을 수립

연방관리예산처는 원격근무 보안문제 관련 가이드라인 제작

연방인사관리처는 원격근무 전반의 시책을 수립하고 세부 시행계획 제공하며, 부처별 원격근무 현황 등에 대한 연차보고서 작성.

각 부처는 해당 기관 직원 중에서 원격근무관리자(TMO. Telework Managing Officer)를 지정하고 대상 업무를 규정

 

Utah‘A New Workplace’ 프로젝트

 

개요: 공공부문 근로자를 대상으로 유타주 예산관리부서에서 원격근무 시범사업 추진(‘18.09~’10.05) 했다. 대기질 개선, 부동산 활용 촉진, 농촌 지역 일자리 창출, 근로 생산성 향상, 인재 확보 및 채용 강화를 위한 목표 수립 등.

 

내용: 재택근무, 모바일워크, 자유좌석제 형태로 일주일에 최소 3일의 원격근무 시행

 

성과: 136명의 근로자가 참여하여 목표성과 달성했다. 배기가스 총 273파운드 감축, 연간 22만 달러의 유지보수비용 절감, 기술관련 원격근무 가능 직종 창출 등 효과가 있었다.

 

3-3. 일본

 

원격근무 추진 지원금(후생노동성)

 

개요: 원격근무 실시하는 중소기업에게 소요 비용의 일부를 지원. 원격근무용 기기 도입 및 운용, 외부 전문가 컨설팅, 담당자 교육연수 등

 

대상: 대상 기업 중 산업재해보상보험을 가입한 사업주

 

 e19f4e4d51b53480b2b392402fd9d6c6_1610006 

 

내용: 지급 대상이 되는 활동의 성과목표 달성 여부에 따라 차등 지급. 평가 기간은 신청자가 사업계획을 작성할 때 스스로 설정 가능(시행일로부터 1~6개월 이내). 달성할 경우 보조율의 3/4, 1인당 상한액 40만 엔, 기업당 상한액 300만 엔이며, 미달성 시 보조률 1/2, 1인당 상한액 20만 엔, 기업당 상한액 200만 엔.

 

IT도입 보조금(경제산업성)

 

개요: 원격근무에 필요한 IT 하드 소프트웨어 도입 경비의 일부를 지원. 심사 등 일정 조건을 충족할 경우 사업 공모 이전의 구입도 보조금 지급.

 

내용: 자본금과 종업원 규모에 따라 A B C 유형으로 구분하여 차등 지급. A B 유형은 중복지원이 불가능하며, 유헝은 신젗목적을 충족하면 중복지원 가능.

A유형: 보조금 30~150만엔, 보조율 1/2, 소프트웨어 도입 비용만 해당

B유형: 보조금 150~450만엔, 보조율 1/2, 소프트웨어 도입 비용만 해당

C-1유형: 보조금 30~450만엔, 보조율 2/3, 하드웨어 임대비용까지 포함

C-2유형: 보조금 30~450만엔, 보조율 3/4, 하드웨어 임대비용까지 포함

 

3-4. 독일

 

모바일 노동법(연방 노동사회복지부)

 

개요: 근로자의 원격근무 권리를 보장하는 법 초안 마련(2020.10.14.). 누구나 근무지가 아닌 집 또는 본인이 원하는 장소에서 일하 수 있는 선택권을 가져야 한다는 취지

 

내용: 근로자는 연간 최소 24일의 원격근무 요구 가능.

기업이 근로자의 요구를 거부할 경우 거부 사유 입증 필요.

근무시간의 디지털 기록을 의무화하고, 기업이 이를 어길 시 벌금 3만 유로 부과.

원격근무 중에도 산업 안전을 보장하고, 기업이 위험요소를 제거할 의무 부담.

 

의견: 다수의 기업은 원격근무 도입에 적극적이나, 우려의 시각도 존재.

긍정의견: 원격근무로 인한 비용 절감, 근로자가 재택근무 지속을 희망

부정의견: 팀워크와 생산성 저하, 일과 가정의 양립이 어려울 것을 우려.

 

중소기업 홈오피스 일자리 창출 지원(연방 경제에너지부)

 

개요: 원격근무가 가능한 중소기업의 일자리 창출을 위한 재정지원.

Go-Digital 일환으로 2019년부터 중소기업이 디지털화를 최적화할 수 있도록 지원

신속한 지원을 위하여 행정절차를 최소화하는 등 비관료적인 프로세스 추구

 

대상: 사업장 보유(독일 내 사업장 또는 지점 보유), 매출액(연간 매출액 최대 2천 만유로), 종업원(종업원 100명 미만) 등의 요건을 충족하는 기업.

 

내용: 연방 경제에너지부가 승인한 컨설팅업체 비용의 최대 50% 지원

코로나 19 확산으로 신청이 급증하여 2020.12월 한 달 동안 신규 신청을 받지 않는다.

컨설턴트 맵을 사용하여 지역 내 컨설팅업체를 찾아 계약을 체결.

원격근무 장소를 설계하고 기업 맞춤형 보안 등의 서비스 제공.

 

 

4. 시사점

 

원격근무 등 중소기업 비대면 전환을 위한 법 제도적 인프라 확충

 

비용 문제 등으로 원격근무 도입이 어려운 중소기업에 대한 선제적 대응이 필요하다.

비대면 중소벤처기업 육성에 관한 법률안이 발의(2020.08)되었으나, 원격근무에 대한 내용 미포함.

근태, 성과, 보안 등의 쟁점에 대한 세부 운영규정 마련

 

부처별로 유사한 원격근무 지원정책 시행에 따른 체계적 관리 필요

 

원격근무 도입이 어려운 중소기업에 대한 지원 확대

대기업에 비해 도입여건이 열악한 중소기업 대상의 지원 확대.

원격근무 시행을 위한 ICT 기반의 인프라 도입과 비용부담 완화 필요

 

비대면 근무방식으로의 전환이 쉽지 않은 업종 및 직종에 대한 지원대책 마련.

제조업, 도소매업 등 원격근무 도입이 저조한 업종의 전용 지원책 마련

 

위성사무실 등 비수도권의 원격근무 인프라 확충.

비수도권은 수도권 대비 원격근무 활용 경험이 낮다. 수도권 35.0%, 비수도권 28.4%(중소기업중앙회, 중소기업 스마트워크 구축 현황조사 결과보고서, 2020)

ICT 인프라 등 기반시설과 지역개발 정도를 고려한 지원 필요.

 

비대면 분야와 타 분야 정부 사업 간 연계 강화

 

중소기업의 비대면 지원정책은 다양한 분야와 융합 가능. 원격근무 환경에서의 일자리 창출 및 유지, 디지털화 등에 대한 대응 필요.

 

정부의 다른 사업과의 연계를 통해 정책의 시너지 창출 방안 모색

[지식정보] 클라우드와 국내외 클라우드 정책 동향

댓글 0 | 조회 141
IT 자원의 효율성 향상을 위해 도입되기 시작한 클라우드는 최근 인공지능과 빅데이터의 구현이 가능한 4차 산업혁명의 기초 인프라로 부상하였다. 국내에서는 코로나19 재난 상황에서 … 더보기

[칼럼] 올해 아시아·태평양 주요 22개 도시 부동산투자 전망

댓글 0 | 조회 101
아시아 도시 중에 국제투자의 목적지가 신흥 시장에서 국제적 관문도시인 성숙도시로 전환 중이다. 아시아·태평양 22개 도시에 대해 도시부동산 연구단체인 ULI가 조사 발표한 ‘202… 더보기

[지식정보] 도시 기후위기 극복은 마이크로 모빌리티 실천부터

댓글 0 | 조회 162
2020년 말 각국이 유엔에 제출한 온실가스 감축 목표 중에 한국이 제출한 목표는 지구온난화를 막기에 턱없이 부족하다는 지적을 받았다. 물론 한국 외에 여러 국가가 지적을 받고, … 더보기

[칼럼] 도시부동산으로 떠오르는 농식품 단지

댓글 0 | 조회 97
글로벌 농식품 산업에서 푸드밸리와 푸드테크 단지가 도시부동산으로 떠오르고 있다. 푸드밸리는 농업과 식품의 연구개발과 생산을 위주로 하는 단지다. 푸드테크는 주로 식품의 생산과 유통… 더보기

[지식정보] 파리의 콤팩트 밀도를 통한 15분 동네(15-Minute Neighborhoods)

댓글 0 | 조회 138
2020년 2월 초, 파리의 안 이달고(Anne Hidalgo) 시장은 성공적인 재선 캠페인으로 도시계획 정책을 내세웠다. 모든 사람이 15분 동네(15-Minute Neighbo… 더보기

[지식정보] 아시아 태평양 주요 22개 도시 2021 도시부동산 투자 전망

댓글 0 | 조회 207
세계적인 도시부동산 연구단체인 ULI는 아시아 태평양 22개 도시에 대해 매년 이머징 트렌드를 조사(Emerging Trends survey)하고 그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201… 더보기

[지식정보] 네덜란드 농식품 산업과 푸드밸리 개발 사례

댓글 0 | 조회 232
네덜란드는 세계 2위 농식품 수출국으로서, 전 세계 농산물 수출 비중의 7%를 차지한다. 네덜란드 정부 차원에서 식품 클러스터를 조성해 세계 1위 농업 대학 바헤닝언 대학과 R&a… 더보기

[지식정보] 푸드테크 톱5 글로벌 스타트업 허브

댓글 0 | 조회 166
Food Tech는 식품의 생산 또는 유통을 개선하기 위해 기술 사용을 탐색하는 다양한 솔루션을 포괄하는 용어다. 푸드테크 스타트업은 기후 스마트 농업(climate-smart f… 더보기

[칼럼] 호텔은 ‘변신’ 중…다기능 공간으로 ‘진화’

댓글 0 | 조회 137
호텔업은 국제 관광이 중단되면서 최악의 타격을 입고 있다. 유엔(UN) 데이터에 따르면 작년 상반기에 아시아ㆍ태평양지역의 방문객 수는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72%나 줄었다. 호텔… 더보기

[지식정보] K푸드 테크 도약을 위해

댓글 0 | 조회 155
글로벌 푸드테크 시장은 수년 내로 300조 원을 넘어설 것으로 전망된다. 국내 푸드테크는 대체단백질이나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등 핵심 기술력에서 아직 갈 길이 멀고… 더보기

[지식정보] 슈퍼마켓과 편의점 2020년 결산 및 2021년 전망

댓글 0 | 조회 406
2020년 유통업계에선 코로나19로 근거리 소비가 주를 이루었다. 슈퍼마켓과 편의점은 두 업계 모두 식품이나 생활용품을 취급하는 근거리 잡화점이다. 그러나 일정한 매출 상승세를 보… 더보기

[지식정보] 푸드테크가 언택트 소비 주도

댓글 0 | 조회 221
푸드테크는 비대면 소비를 주도하고 있다. 로봇 활용이 대표적이다. 코로나로 인해 언택트 트렌드와 사회적 거리 두기가 확산하면서 제조·서빙·배달에서까지 사람이 아닌 로봇이 핵심 역할… 더보기

[칼럼] 웰빙건물, 이제 선택이 아닌 필수

댓글 0 | 조회 127
도시부동산에서 환경, 사회 및 투명경영을 뜻하는 ESG(Environmental, Social, and Governance) 실천이 지금 중요한 때다.최근 코로나로 인한 불안을 줄… 더보기

[지식정보] 푸드테크와 代替肉

댓글 0 | 조회 215
푸드테크는 코로나19 이후 식량난과 식량안보 이슈 속에서 새롭게 떠오르고 있다. 건강의 중요성이 커지는 상황에서 면역력을 키우기 위해선 양질의 식품을 섭취해야 하는 문제가 중요하다… 더보기

[칼럼] ‘언택트 시대’ 더 주목받는 ‘대도시 물류센터’

댓글 0 | 조회 155
물류 부동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이전부터 온라인 쇼핑 활성화로 급성장하고 있었다. 코로나19 상황의 장기화로 일명 ‘언택트’ 비대면 소비가 가세하면서 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