델코지식정보

[지식정보] 미국 도시계획가 역할

관리자
[회원가입 하시면 원문 PDF파일 다운로드가 가능합니다.]

미국 노동부 노동통계국의 정의에 의하면, 도시 계획가는 토지사용(land use)에 관한 계획/프로그램(plans and programs)을 개발(develop)하여 지역사회 창출, 인구성장 수용, 타운/도시/지역/대도시 등에 있는 물리적 시설의 재생(revitalize) 등에 도움을 주는 역할을 한다. 도시 계획가는 일하는 대상에 따라 도시 및 지역 계획가(Urban and Regional Planners)라고 한다. 이하 계획가라 한다.

미국 노동부 노동통계국은 계획가의 역할, 중간 연봉(연봉 중간값), 필요 학위 수준, 실무경력, 실무 훈련, 일자리 수, 일자리 증가전망 등을 정리하고 있다. 그 내용에 대해 살펴본다.

 

자료: 미국 노동부 노동통계국 Bureau of Labor Statistics, U.S. Department of Labor, Occupational Outlook Handbook, Urban and Regional Planners,

https://www.bls.gov/ooh/life-physical-and-social-science/urban-and-regional-planners.htm#tab-2

https://www.truity.com/career-profile/urban-or-regional-planner

델코지식정보

https://www.delco.co.kr/knowledge/category/%EC%9E%90%EA%B8%88%C2%B7%ED%8A%B8%EB%A0%8C%EB%93%9C

http://www.retailon.kr/on/bbs/board.php?bo_table=r1_02&sca=%EC%9E%90%EA%B8%88%2F%ED%8A%B8%EB%A0%8C%EB%93%9C

 

 e96dd68f5afd3a66b363151723223bc3_1597126 

 

 

 

1. 미국 도시 및 지역 계획가 관련 내용 요약

 

도시 및 지역 계획가 역할

 

계획가는 토지사용(land use)에 관한 계획/프로그램(plans and programs)을 개발(develop)하여 지역사회 창출, 인구성장 수용, 타운/도시/지역/대도시 등에 있는 물리적 시설의 재생(revitalize) 등에 도움을 주는 역할을 한다.

 

근무 환경

 

대부분의 계획가는 정상적인 비즈니스 시간 동안 풀타임 일을 한다. 일부는 야근 혹은 주말에 공무원과의 미팅, 도시 위원회, 및 지역 이해관계 그룹 등과의 미팅 참석을 위해 일을 하기도 한다.

 

계획가 되기 위한 학위 수준

 

계획가는 적절한 품질의 도시계획 교육 프로그램에서 승인을 한 석사학위를 필요로 한다.

 

연봉

 

계획가의 연봉 중간 값은 20185월 기준으로 $73,050 이다.

 

일자리 전망

 

계획가 일자리 수는 2016~2026년 중 약 10년 기간 동안 13% 정도 증가할 전망이다. 미국의 모든 일자리 수 평균보다 높은 성장률이다. 인구변화, 교통변화, 및 환경변화 등은 계획가 일자리 성장 배경에 기여하고 있다.

 

e96dd68f5afd3a66b363151723223bc3_1597126
 

 

2. 도시 및 지역 계획가 역할

 

도시 및 지역 계획가는 토지사용(land use)에 관한 계획/프로그램(plans and programs)을 개발(develop)하여 지역사회 창출, 인구성장 수용, 타운(towns)/도시(cities)/지역(counties)/대도시 지역(metropolitan areas)등에 있는 물리적 시설의 재생(revitalize) 등에 도움을 주는 역할을 한다.

 

 e96dd68f5afd3a66b363151723223bc3_1597126 

 

계획가는 지역사회의 니즈를 증명하고, 지역사회/지역을 개선하고 재생하는 장단기 해결책을 개발한다. 계획가는 지역사회가 지역의 성장/변화에 맞춰 경제적 사회적 환경적 쟁점사항들을 관리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예를 들어 새로운 공원, 노숙자 보호, 기업 친화적 지역 만들기 계획 등에 참여한다.

 

프로젝트 초기 단계부터, 계획가는 종종 공무원, 지역사회 구성원, 및 기타 관련 그룹 등과 함께, 지역사회의 쟁점사항과 목표 등을 증명하는 일을 한다. 시장조사, 데이터 분석, 및 관심 그룹과의 협업을 통해, 쟁점사항을 해결하고 목표를 달성하는 전략을 수립한다. 계획가는 지역사회가 계획을 잘 추진하기 위해 필요한 프로젝트 감독, 조닝 규제 실행, 이해관계 그룹 역할의 조직화 등 업무를 지원하기도 한다.

 

계획가는 일하는 과정에 다양한 수단과 기술을 사용한다. 보통은 통계 소프트웨어, 데이터 시각화(data visualization)와 프레젠테이션 프로그램, 재무적 스프레드시트(financial spreadsheets), 및 기타 데이터베이스 및 소프트 프로그램 등을 사용한다. GIS(지리정보시스템 Geographic Information System) 소프트웨어도 데이터 융합에 필요하여, 인구밀도를 디지털 지도에 표시할 때 사용된다.

 

계획가는 한 분야에 전문적 일 수도 있다. 예를 들어, 여러 관심 분야 가운데 교통계획, 지역사회 개발, 역사보존(historic preservation), 혹은 도시 디자인 등 한 분야에 전문적인 계획가를 말한다.

 

계획가는 종종 공무원, 토목기사(civil Engineers), 환경 엔지니어, 건축가, 법률가, 및 부동산 디벨로퍼 등과 협업을 한다.

 

일부 계획가는 광범위한 지역사회 전반적인 계획과 관련 일을 한다. 또 다른 일부 계획가는 구체적인 쟁점사항에 대해서만 국한해서 일을 한다. 궁극적으로 계획가는 지역사회 토지와 자원의 최적 사용을 옹호한다. 이는 해당 지역의 주거용/상업용/교육용/레크레이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함이다.

 

e96dd68f5afd3a66b363151723223bc3_1597126
 

3. 도시 및 지역 계획가 근무 환경

 

2016년 기준으로 미국 계획가 일자리 수는 36,000개 이다.

 

e96dd68f5afd3a66b363151723223bc3_1597126
 

 

계획가는 미국 전국적으로 일을 하고 있지만, 대부분은 대도시에서 일을 하고 있다.

계획가는 현장을 다니면서 제안 계획서 상에 표시된 토지상태/환경/토지사용 등이 미치는 변화와 영향을 점검한다.

 

계획가 근무 시간

 

대부분의 계획가는 정상적인 비즈니스 시간 동안 풀타임으로 일을 한다. 일부는 야근 혹은 주말에 공무원과의 미팅, 도시 위원회, 및 지역 이해관계 그룹 등과의 미팅 참석을 위해 일을 하기도 한다. 2016년 기준으로 계획가 4명중 1명꼴로 주당 40 시간 이상 일을 하였다.

 

4. 도시 및 지역 계획가가 되는 방법

 

계획가는 적절한 품질의 도시계획 교육 프로그램에서 승인을 한 석사학위를 필요로 한다.

 

교육 수준

 

대부분의 계획가는 도시 혹은 지역 계획 프로그램에서 승인한 석사 학위 보유자 이다. 미국의 도시계획 석사학위 프로그램은 도시계획인증위원회(Planning Accreditation Board. PAB)의 인정이 필요하다. 2016년 기준으로 전국에 71개 프로그램이 운영되고 있다.

 

석사학위 프로그램은 광범위한 범위 배경을 갖고 있는 학사를 받아들이고 있다. 그러나 상당수의 신청자들이 경제학, 지리학, 정치학, 환경디자인 등의 학사학위를 갖고 있다.

 

대부분의 석사 프로그램에서 학생들은 세미나, 워크샵, 연구과정 등에 많은 시간을 투자한다. 여기서 이들은 계획에 관한 문제를 분석하고 해결하는 것을 배운다. 대부분의 석사 프로그램은 핵심 커리귤럼은 유사하지만, 교육과정과 쟁점사항에서는 일부 다양성이 있다. 예를 들어 농업지역에서 운영하는 프로그램은 시골지역 계획(rural planning)에 초점을 맞추고, 큰 도시에서 운영하는 프로그램은 도시재생(urban revitalization)에 초점을 맞춘다.

 

학사학위 소지자는 보조원 혹은 하급 계획가 개념의 일부 일자리에 적합할 수 있다. 2016년 기준으로 도시 계획분야에서 승인받은 학사학위 프로그램은 15개가 있다. 일반적으로 학사학위 소지자가 석사과정에 들어가려면, 도시계획, 공공정책, 및 관련분야 실무경험을 필요로 한다.

 

기타 경험

 

도시계획분야 모든 일자리에 필요한 것은 아니지만, 일부 업무는 취업하기 위해 1~2년 정도 관련분야(건축설계, 공공 정책, 경제개발 등) 실무경험이 요구된다. 많은 학생들이 석사과정 동안 실제 계획 프로젝트 혹은 파트타임 인턴 쉽을 통해 경험을 쌓는다. 일부는 석사과정을 마친 후에 풀타임 인턴쉽을 시작한다.

 

면허증(licenses), 자격증(Certifications), 등록증(Registrations)

 

미국은 2016년에 뉴저지 주가 유일하게 자격증 보유자를 계획가 채용자격 조건으로 내세웠다.

 

American Institute of Certified Planners (AICP)는 계획가들에게 AICP 자격을 제공한다. 자격을 받기 위해서, 후보자들은 확실한 교육, 경험조건, 및 시험 통과를 충족해야 한다.

 

 e96dd68f5afd3a66b363151723223bc3_1597126 

 

5. 미국 계획가 연봉

 

미국의 계획가의 중간 연봉(median annual wage)20185월 기준으로 $73,050 이다. 중간 연봉은 전체 계획가의 연봉 합을 내어 정확히 더 벌고 못 버는 이들이 5:5로 갈라지는 중간점이다. 최하위 10% 연봉은 $45,180에 못 미치고, 상위 10%$114,170 이상을 벌고 있다.

 

 e96dd68f5afd3a66b363151723223bc3_1597126 

 

대부분의 미국 계획가는 정상적인 비즈니스 시간 동안 풀타임 일을 한다. 일부는 야근 혹은 주말에 공무원과의 미팅, 도시 위원회, 및 지역 이해관계 그룹 등과의 미팅 참석을 위해 일을 하기도 한다. 2016년 기준으로 계획가 4명중 1명꼴로 주당 40 시간 이상 일을 하였다.

 

 e96dd68f5afd3a66b363151723223bc3_1597126 

 

6. 계획가 직업 전망

 

미국 노동부 노동통계국에 의하면, 계획가 전체 고용자수는 2016~2016년 기간 중 13%가 증가할 전망이다. 모든 직업 평균 증가율 보다 높다. 계획가 고용성장을 촉진하는 배경에는 인구, 교통, 및 환경 등에서 긍정적 변화가 있다.

 

도시 내에서 계획가 활동이 필요한 경우가 많다. 도시재생 프로젝트를 추진하거나, 인구성장, 환경규제, 사람과 상품의 이동, 자원부족 등과 관련된 쟁점 등을 다룰 때에도 계획가가 필요하다. 마찬가지로 교외지역과 지자체에서도 인구변화와 관련된 문제들을 해결하는데 계획가 도움이 필요하다. 여기에는 주택공급도 필요하고, 인구밀도가 낮으면서 대규모 지역을 망라해야 하는 교통 시스템 문제들도 포함된다.

 

신규 혹은 기존 지역사회가 확장개발이나 인프라 개선, 주택, 도로, 하수 시스템, 공원 및 학교 등 개선/확장 사업을 하려 할 때도 계획가 도움이 필요하다. 그러나 미국 정부가 고용하는 계획가 숫자는 연방//지방 정부의 예산의 영향을 받는다. 개발 프로젝트의 진행여부는 아무래도 돈이 중요하기 때문이다.

 

미국 계획가 일자리 전망

 

계획가의 일자리 경쟁은 치열해질 것으로 보인다. 계획가 일자리 숫자는 정부예산과 경제 조건에 따라 좌우되기 때문이다. 지자체와 디벨로퍼들도 개발 프로젝트 자금을 확보하고 있어야만 계획가를 필요로 하는 수요가 높아진다.

 

 e96dd68f5afd3a66b363151723223bc3_1597126 

 

e96dd68f5afd3a66b363151723223bc3_1597126
 

 

New

새글 [지식정보] 도시부동산을 통해 코로나 안전과 건강을 지켜낼 수 있다

댓글 0 | 조회 5
도시부동산 연구단체인 ULI는 최근에 발표한 ‘2021 도시부동산 이머징 트렌드’ 자료에서 코로나로부터 안전하고 건강한 도시부동산을 만들기 위한 여러 제안을 하고 있다. 관련 내용… 더보기

[지식정보] 코로나로 인한 미국 도시와 교외 지역 변화

댓글 0 | 조회 21
미국 도시들은 지난 10년간 르네상스 시대를 겪었다. 하지만 향후 5~10년간은 성장세가 완만해질 것으로 보인다. 코로나 19에 대한 회복력은 저밀도 교외 지역, 더 크고 더 많은… 더보기

[칼럼] 도시부동산 개선을 통해 코로나 확산을 막을 수 있다

댓글 0 | 조회 28
빌딩에서의 건강과 안전은 반드시 확보해야 할 명제이자, 코로나를 이기는 결정적·차별적 방법이다. 부동산을 실질적으로 변화시켜 전염병을 막아내는 일은 인류 역사상 최초의 도전이기도 … 더보기

[지식정보] 대졸 청년 실업과 지역균형발전 위해 대학교육 개선 필요

댓글 0 | 조회 34
2009~2019년 기간 10년 동안 우리나라 청년 대졸자 실업률의 OECD 순위가 14위에서 28위로 하락했다. 한국경제연구원이 2020년 12월 초에 발표한 OECD 37개국 … 더보기

[칼럼] 코로나19로 주목받는 미국의 교외 도시

댓글 0 | 조회 35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은 평범했던 일상을 완전히 다른 것으로 바꿔놓았다. 재택근무와 온라인 수업 등이 정착되면서 도시의 모습도 달라졌다. 도시부동산연구단체인 ULI가… 더보기

[지식정보] 대도시 인구 전출이 뉴노멀

댓글 0 | 조회 61
코로나 19 대유행으로 미국 단독주택 시장의 중요한 트렌드는 "미국의 대규모 이동(Great American Move)"이다. 사람과 기업은 이런저런 방법으로 다른 지역으로 이동하… 더보기

[지식정보] 주요국 재택(원격)근무 현황과 시사점

댓글 0 | 조회 65
주요국 원격근무(Telework) 현황과 시사점을 먼저 정리해본다. 국내 원격근무 준비수준과 운영비율은 보면, 원격근무 준비 정도는 글로벌 평균 수준보다 높다. 하지만 제조업, 도… 더보기

[칼럼] 코로나로 인한 미국 도시인구 이동과 주택시장 시사점

댓글 0 | 조회 53
코로나로 인해 미국 대도시인구가 인근 교외나 다른 중소도시의 단독주택으로 이동 중이다. 도시부동산 연구단체인 ULI의 최근 자료에 의하면, 인구 이동은 밀도가 높은 도시에서 교외로… 더보기

[지식정보] 미국의 재택(원격)근무 동향

댓글 0 | 조회 91
미국에서는 코로나 19로 인해 재택근무를 해본 결과, 대부분 매니저와 근로자들이 기대했던 것 보다 효과는 그 이상이었다. 새로운 원격 회의(teleconference) 수단과 최신… 더보기

[지식정보] 2020년 3분기 온라인 해외 직판/직구 동향

댓글 0 | 조회 115
2020년 3분기 온라인 해외 직판/직구 동향2020년 3/4분기 온라인 해외 직접 판매 및 구매 동향을 보자. 해외직접판매가 1조 6,160억원으로 전년동분기대비 5.9% 증가했… 더보기

[지식정보] 코로나 19 영향 20년 3분기 온라인쇼핑 비중 증가

댓글 0 | 조회 126
코로나 19 영향으로 온라인 거래 비중이 급격히 오르고 있다. 2020년 3/4분기 온라인쇼핑 거래액은 전년동분기대비 24.6% 증가한 42조 411억원을 기록했다. 상품군별로는 … 더보기

[지식정보] 주택과 출산율의 관계

댓글 0 | 조회 121
지역 불균형으로 시작된 문제가 주택과 출산율 문제로 이어지고 있다. 지방에는 제대로된 일자리도 없어 젊은 층은 서울이나 그 가까운 것으로 몰린다. 하지만 원하는 일자리와 주택이 구… 더보기

[지식정보] 이민정책 적극적으로 해야 할 때다

댓글 0 | 조회 267
법무부 출입국외국인정책본부의 통계월보에 따르면 2019년 12월 말 현재 체류 외국인은 252만4천656명으로 전년보다 6.6% 늘어났다. 2007년 8월 100만 명, 2016년… 더보기

[칼럼] 대졸 청년 실업과 지역균형발전을 위해서라도 대학교육은 개선해야 한다

댓글 0 | 조회 134
한국 젊은 층의 교육 수준은 OECD 최고수준이다. 한국경제연구원에 따르면, 한국의 전문대졸 이상 청년(25~34세) 대졸자 비율은 2009~2019년 기간 중 60.6%에서 69… 더보기

[지식정보] 저출산 이야기 3

댓글 0 | 조회 150
신아일보에 연속으로 게재된 ‘김민식 저출산문제연구소장의 저출산 이야기’를 약 3회에 걸쳐 정리해본다. 저출산에 대해 우리가 몰랐던 스토리를 약 17개 핵심 내용으로 정리하였다. 1… 더보기